한인 2세 최초 연방 하원의원 당선

Aachen】 도이칠란트 한인 사상 처음으로 한인 2세 이예원씨가  연방 하원의원(Bundestag)에 당선됐다.

이 당선자는 2021년 9월 26일 치러진  도이칠란트 총선에서 노르트라인 베스트팔렌(NRW)주  사민당(SPD)정당명부 순위 30번 비례대표로 당선됐다.

이 당선자는 아헨시 1지역구에  사민당 후보로 출마해 선전했다.  아헨 1지역구  개표결과  녹색당(30,2%), 기민당(25,6%) 후보에 이어 3위(23,8%)에 그쳤다.  그러나 제2투표인 정당투표에서 사민당이  25,7% 득표로  도이칠란트 제1당이 되는 선전에  힘입어  주비례대표로 연방하원에 입성하게 됐다.

【유 종 헌  기자】

우리뉴스 9월10일자 기사 참조  http://uri-news.de/2021/09/10/yeone-rhie-bundestag/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