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통 유럽지역 자문위원 통일체험연수

민주평통 유럽지역 자문위원 통일체험연수

서울】민주평통 유럽, 중동, 아프리카지역회의(부의장 박종범)가 ‘해외자문위원 통일체험연수’를 경기도 연천군 소재 한반도 통일미래센터에서 시작했다.  2018년 9월15일부터 18일까지 열리는 이번 연수에는 민주평통 유럽지역 해외자문위원 및 가족 100명이 참가중이다. 자문위원들은 이번 연수에서 ‘최근 한반도 주변정세 및 북한의 동향과 변화’ 등 특강을 듣는다. 또 북한이탈주민과의 대화의 시간도 갖는다. 통일안보현장 체험으로 제3땅굴, 도라산전망대, 남북출입사무소, 국립6.25전쟁납북자기념관 등 도 돌아본다. 17일에는 민주평통 포천시협의회와 자매결연 협약식도 갖을 예정이다.

이번 연수에 참가한 유럽지역 자문위원들은 통일체험연수가 끝나면 이어서 18일부터 서울 워커힐호텔에서 일본, 중국, 아시안 지역 자문위원들과 합류, 민주평통 2차 해외지역회의에 참가하게 된다.

한편 박종범 부의장은 통일체험연수 전날인 14일 저녁 서울 가든호텔에서 민주평통 김덕룡 수석부의장, 황인성 사무처장, 이숙진 아세안지역 부의장, 황원균 미주지역부의장, 통일체험연수 참가 자문위원 등 150여명이 참석한 환영만찬을 열었다. 이날 환영만찬에서는 박종범 민주평통 유럽,중동,아프리카 지역부의장이 제3회 장보고한상어워드 대상 수상자로 선정된 것을 축하하는 시간도 있었다.  민주평통 북유럽협의회에서는 김희진 협의회장,  이기자 부회장, 이계방 고문, 김학순 간사, 최월아, 손종원 상임위원 등 40여 자문위원이 함께했다.

【 서울=이순희 기자 】 (사진제공:  민주평통 유럽,중동,아프리카 지역회의)

답글 남기기